'영어는 ooo이다' 시리즈의 두번째 글이다. 영어를 많이 접하고 있기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나는 주변의 모든 것들을 영어와 관련지어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좋아하는 분야라서 그런 것 같다. 다른 사람들처럼 좋아하는 분야가 있다는 건 나에게 큰 행복이다.

 나는 세상에 있는 거의 대부분의 일은 시간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급하게 실시한 일이 좋게 끝나는 경우를 거의 보지 못했기 때문이다. 이는 영어라는 영역에도 해당된다. 꾸준히 그리고 시간을 들여서 노력한 사람만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는 점이 바로 그 이유이다. 우리가 너무 빠른 것에 익숙해져있기 때문에 나는 이런 성과가 더욱 가치있다고 생각한다. 

 다른 모든 것들과 마찬가지이지만 영어와 보디빌딩은 공통점이 참 많다^^ 예전에 봤던 책 중에 모든 것은 하나로 통한다는 말이 있었는데 내 주변에 있는 것만 봐도 그렇다. 어느 경지에 이른 사람들을 만나는 게 참 어려운데 요즘 이런 기회가 많은 것 같아 기분이 좋다. 자 그럼 영어와 보디빌딩의 공통점을 알아보도록 하자.


1. 실력이 천천히 향상된다.
 보디빌딩은 자신과의 처절한 싸움이다. 솔직히 책으로만 볼 때는 몰랐다. 이분들이 얼마나 먹을 것을 조절하며 멋진 몸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지 말이다. 먹는 밥만 봐도 소름이 끼친다. 방울토마토 몇알에 퍽퍽한 닭가슴살, 생야채를 먹는데 그걸 보면 뭘 먹어도 맛있게 먹을 수 있을 것 같은 감사함이 생긴다. 

 그런데 이에 비해서 몸이 만들어지는 과정은 매우 고되다. 인터넷에 보면 자신이 운동한 후의 몸 영상을 매일 찍어서 올리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우리가 보면 알겠지만 사람의 몸은 아주 천천히 바뀐다. 어떻게 보면 처절하다. 영어실력도 마찬가지다. 우리가 이를 확인하려면 보디빌더들이 하는 것처럼 매일매일 우리가 하는 것을 녹음해보면 쉽게 알 수 있다. 시각적인 것과 청각적이라는 것만 다를 뿐 두개는 근본적으로 같다. 

2. 벼락치기가 통하지 않는다
 이 사항에 예외가 되는 것이 하나 있다. 중학교 영어 내신시험이다. 중학교 영어는 기본적인 영어실력을 테스트하는 게 아니라 우리의 자잘한 영어문법을 테스트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를 제외하고 보디빌딩과 영어는 벼락치기가 통하지 않는다. 짧은 시간에 절대 실력이 향상되지 않는다는 의미다. 사실 이 조항은 위에서 언급한 '실력이 천천히 향상된다'라는 점과 일맥 상통할 것이다. 

3. 멋진 몸과 훌륭한 영어실력은 유지하는 게 쉽지 않다
 어떤 일을 하게 되면 일정 수준까지는 올라가는 게 상대적으로 쉽다. 그러나 최고가 되기 위해서는 뼈를 깎는 고통이 수반된다. 열심히 노력해야 된다는 뜻이다. 우리가 노력하지 않고 다른 사람들이 하는 것 만큼 일을 하고 산다면 절대 그들을 따라잡지 못할 것이다. 훌륭한 영어실력은 그리고 멋진 몸은 거저 얻어지는 것이 아니다. 우리가 최선을 다하고 끊임없이 자신을 갈고닦아야만 얻을 수 있다. 그렇게 해서 높은 위치에 올라간다고 끝이 아니다. 일반적으로 회사의 관리자들은 위치에 올라가면 게으름을 피우지만 최고가 되기 위해서는 이런 행동을 하면 안된다. 

 말들이 누가 더 빠른지 겨루는 경마에서는 1등과 2등으로 들어오는 말의 시간차가 0.01초대이다. 혹은 그보다 더 짧다. 그런데 이 순간의 차이로 인해 말이 받는 배당금은 엄청난 차이가 있다. 이를 사람에게 적용한다면 한 끝 차이로 생사가 결정되는 전쟁터나 디테일이 부족한 기획서가 대표적인 예가 될 것 같다. 우리가 잘 했다면 보상이 클 것이고 그렇지 않다면 반대의 결과가 나올 것이다. 생각해야 될 부분이 많다. 


 어떤 영역에서 성공하기 위해서는 반드시라고 할 만큼 노력이 중요하다. 항상 다른 사람들에게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자신을 끊임없이 갈고 닦자. 그렇게 한다면 더 큰 일을 이룰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는데 부족함이 없을 것이다. 이 글을 읽는 모든 사람들의 건승을 기원한다. 

 마지막으로 글을 읽는 사람들에게 조언을 해주고 싶은 게 있다. 만약 이 글을 읽고 영어를 연습할 결심을 했다면 자신의 발음을 꼭 녹음해서 들어보기 바란다. 연습을 열심히 해서 자신의 발음이 들어줄만 하다라고 생각되었을 때쯤 되면 본인의 영어실력은 엄청난 속도로 향상되어있을 것이다. 이 방법은 실제 가수들도 사용하는 방법이다. 본인의 노래륻 들어보고 마음에 안드는 부분을 고치는 수많은 과정을 통해 그들의 결점은 없어진다. 영어도 마찬가지다. 

관련링크 :
2011/08/03 - [토To의 영어생각] - 영어공부는 다이어트다^^!
2011/05/02 - [토To의 영어생각] - 주식투자와 영어공부의 공통점!!!!
2011/05/25 - [토To의 영어생각] - 영어학습과 악기연주의 공통점 
블로그 이미지

정선비

책과 언어, 음악을 통해 평화를 얻고 싶어하는 이의 소소한 일상 (강연, 출판 및 원고 문의 : elcshawn@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