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읽기의달인호모부커스
카테고리 인문 > 독서/글쓰기 > 독서 > 독서에세이
지은이 이권우 (그린비, 2008년)
상세보기

 블로그를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았던 작년 12월에 나는 호모 코뮤니타스라는 책을 리뷰했던 적이 있다. 돈을 다루는 방법에 관해서 기록한 책이었는데 사실 이 도서는 시리즈 물이었다. 책을 읽으면서 나는 공부의 달인 호모 쿵푸스나 책 읽기의 달인 호모 부커스 등등 여러가지의 도서가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고 기회가 된다면 이 책들도 다 읽어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오늘 리뷰할 책은 이 시리즈 중 하나인 호모 부커스이다. 부커스(Bookers)라는 말로 보아서 당연히 책에 관련된 얘기를 하고 있을 것이라는 예상을 쉽게 할 수 있다. 예상대로 이 책은 독서법을 다룬 도서다. 
 

 
 나는 블로그를 통해서 책읽기의 중요성을 많이 강조했다. 우리의 인생이 짧기 때문에 다른 사람들의 생각과 감정을 책을 통해서 공유하고 이를 타인과 나누면서 성장한다고 믿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올바른 독서법을 아는 일은 매우 중요하다. 만약 잘 모르겠다면 독서법을 언급한 책을 찾아서 보면 도움이 많이 된다. 아래에 몇개의 링크를 걸테니 참조해주시기 바란다.


 이 책에서는 천천히 읽는 독서를 강조한다. 다독가이면서 속독가인 나에게 좀 깊게 다가왔던 내용이다. 나는 거의 하루에 2권의 책을 읽고 1권을 읽는데 걸리는 시간은 대략 1시간 정도다. 그렇기 때문에 책을 읽을 때 관련 정보를 추리는 속독을 주로한다. 당연히 천천히 읽기가 주는 장점을 체험할 시간따위는 전혀 없었다. 여유를 강조하는 책을 많이 읽었음에도 불구하고 나의 삶은 이렇게 여유랑은 거리가 멀었다. 반성하게 된다. 


 천천히 읽기는 와인으로 따지면 숙성에 가깝다. 우리가 만들어 놓은 포도주를 시간을 들여 천천히 숙성시키면 맛이 좋아지듯이 읽은 글을 오랜 시간을 두고 생각하면 책을 통해 더 좋은 것을 배울 수 있다. 처음에는 이런 의견을 받아들이는 것이 힘들었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조금씩 동의하게 되었고 지금은 책을 볼 때 밑줄을 치며 한구절 한구절 천천히 생각하는 습관을 기르게 되었다. 그래도 아직까지 책 읽는 시간은 빠른 편이다. 1시간 30분 정도? ^^ 반성해야 될 부분이라고 생각한다. 

 책은 사람의 마음을 정리하는 도구다. 책을 읽으면서 혹은 쓰면서 생각이 하나로 모이고 이렇게 나온 생각을 다른 사람과 나누는 과정을 통해 더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이라는 확신을 가져본다. 올바른 독서법을 알고 싶은 분들이라면 이 책을 꼭 읽어보시길 바란다.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오랫만에 천천히 그리고 많은 생각을 들여 책을 읽을 수 있어서 좋았다. 앞으로도 이런 독서습관을 통해 나를 발전시킬 기회가 많았으면 좋겠다. 
블로그 이미지

정선비

책과 언어, 음악을 통해 평화를 얻고 싶어하는 이의 소소한 일상 (강연, 출판 및 원고 문의 : elcshawn@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