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어를 익히기 위한 좋은 방법 중 하나는 해외뉴스를 보는 것이다. 특히 요즘에는 스마트폰이 많이 보급되어 전화기를 켜기만 하면 이런 해외소식을 바로 접할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많은 부분에서 우리에게 도움이 된다.

 나 역시 스마트폰을 이용해 해외뉴스를 시청한다. 이전의 포스팅을 통해서도 언급했던 내용인데 나는 스마트폰을 이용해서 해외의 주요 소식을 매우 빠르게 확인할 수 있다. 다른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내가 갖고 있는 어플의 장단점을 설명하면 참 좋을 것 같다.

2011/02/17 - [토To의 영어생각] - 영어는 발빠른 소식통이다 - 해외 뉴스로 전해듣는 세계정세

1. Skygrid
 스카이그리드의 장점은 빠른 업데이트다. 내가 소식을 자주 확인하는데도 불구하고, 이 앱에는 항상 새로운 기사가 가득하다. 테마도 매우 다양하다. 인물, 정치, 경제를 막론하고 거의 대부분의 소식을 다루고 있기 때문에 보기가 편하다. 허나 너무 많은 주제를 다루고 있어 사건에 대한 깊이 있는 기사가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점은 좀 아쉬움으로 남는다.

Skygrid는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지만 컨텐츠가 전문 언론사에 비했을 때 약간 모자란 감이 있다

2. CNN
 CNN의 강점은 속보다. 새로운 사건이 터지면 항상 제일 먼저 소식을 알려주기 때문에 나는 이 어플리케이션을 매우 신뢰하는 편이다. 또한, 세계에서 시청하는 유수의 채널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아웃라인도 잘 잡혀있고 시사적인 문제를 많이 다루고 있어서 대학생이나 성인이 공부하기 좋다. 영상의 재생속도가 느려서 비디오 뉴스쪽을 이용하지 않게 된다는 게 단점이다.

최근 리비아 사태에 대하여 뜬 속보, 세계정세를 빨리 알 수 있다.

3. BBC
 BBC는 내가 초창기에 가장많이 이용했던 앱이다. 영국발음을 익히고 싶었던 이유가 가장 컸기 때문이다.  지금도 영국에 대한 동경이 있어서 이 프로그램을 자주본다.

 BBC의 강점은 라디오 방송을 제공해준다는 점이다. 용량도 그렇게 크지 않아서 3G환경에서도 무리없이 돌아간다. 듣기 연습을 하실 분이 들으면 좋은 어플이다. 기사의 질 역시 떨어지지 않기 때문에 영국영어로 공부하고 싶은분들께 추천한다.

4. 아리랑radio
 얼마전에 받은 어플이다. 개인적으로 군전역 후 아리랑티비로 외국어 실력을 향상시켰기 때문에 애착이 간다. 테스트 결과도 만족스럽다. 음질도 좋고 진행하시는 분들의 발음도 좋아서 초보자들이 연습하기 좋은프로그램이다. 단점으로는 한국에 편중된 소식전달을 꼽을 수 있다. 사실 이는 강점도 된다. 하지만 세상을 더넓게 보기 위해 영어를 공부하는 사람들에게는 치명적이다. 해외뉴스의 빈도가 상대적으로 적기때문이다.

5. New York Times
 이 신문도 영어공부를 하는데 유익하다. 세계의 소식을 공유하는 것도 빠르고 기사의 내용도 수준이 높아서 우리가 읽으면 많은 도움이 된다. 글씨체 조절기능도 쓸 만하고 눈의 피로도도 적은 편이다.

6. Time
 명성에 걸맞지 않게 나는 이 어플에 대한 평점을 낮게 매기고 싶다. 너무 긴 로딩시간 때문이다. 사실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이유는 짧은 시간에 많은 정보를 볼 수 있도록 편안한 환경을 제공받고 싶어서이다. 하지만 Time 어플은 기사를 불러오는 시간이 너무 길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어플을 한 번 열 때마다 눈살을 찌푸리게 만든다. 어플에 있는 기사의 내용이 좋고 나쁘고는 나중문제다. 일단 써보면 알 수 있다. 혹시 쓰는 데 별로 불편함이 없다고 생각되면 그냥 쓰면 된다. Time의 기사 내용 자체는 매우 좋으니까.

영어 뉴스 어플인 BBC, New York Times, Time

 위에 내가 사용하는 어플의 장,단점을 기록해보았다. 학습자가 내용을 보고 좋은 것을 선택하면 된다. 하지만 외국어 실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기장 중요한 건 이런 프로그램을 받은 뒤 잘써야된다는 점이다. 외국어는 철저하게 자신의 노력으로 향상시킬 수 있는 분야이기 때문이다.  좋은 어플을 이용해 영어실력을 높은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사람들이 많아지길 기원한다. 자 힘내자!!!!

블로그 이미지

정선비

책과 언어, 음악을 통해 평화를 얻고 싶어하는 이의 소소한 일상 (강연, 출판 및 원고 문의 : elcshawn@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